[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3] 6탄- 북한과의 무역 거래

동기회고록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3] 6탄- 북한과의 무역 거래

관리자& 0 663

1985년 이후 홍콩에 정착해 살면서 북한과의 무역을 한다는 중국인 혹은 한인들과 많이 접촉하여 보았으나 비즈니스의 성질상 구체적인 거래내용을 파악하기가 어려웠다. 왜냐하면 공개적으로 이야기할 수 없고 항상 위험성이 따랐기에 은밀하게 아주 소수의 업체만 가능했던 비즈니스였다. 하지만 홍콩은 자유무역항이라 그 당시 주위에서 소수의 중국인 그리고 한인들이 북한과의 무역 거래를 하고 있다는 사실이 공공연한 비밀이었고, 나는 무역 성격상 공산국가인 북한과의 무역을 하고 있는 비즈니스맨들을 약간 미스테리한 분들로 여기고 있었다. 특히 군대 생활 중에는 총칼로 무장하고 철책선 너머로 북한군들과 마주 보고 최전방에서 대남방송을 들으면서 적군과 대치하였고, 북한군의 남침에 대한 경계 태세에 밤새워 보초를 섰던 기억이 남아있었던 상태라 비록 세월이 흘렀지만 북한 관리를 만나는 것조차 마음이 편치 않았기에 아예 북한 관련 무역은 처음부터 관심이 없었다. 당시에 북한도 개방을 추진하기 시작하였던 시절이었고 남북화해 분위기는 개선되고 있었다. 하지만 외화가 없었던 북한 관련인들과의 무역협상은 대부분 진전이 없었고 항상 계약의 성공 결과가 거의 없었다고 알려졌었다. 

 

3695730634_NFiUk6QG_6a3d769a3ac70fbaaf7de52626ab49a6369a019f.jpgBalzano브랜드 인수전에는 1995년부터 SilverStar브랜드로 홍콩백화점에서 판매

한편 주위에서 북한무역을 추진하여 북한을 방문하는 사례도 소문으로 듣게 되었고, 호기심이 발동한 몇몇 지인들도 초기 북한무역에 관심을 갖기 시작하였다. 중국에서 제조업을 하고 있었던 나의 경우는 직접 북한 관리들을 만나지는 않고 종합상사원들을 통하여 북한무역 관리들에게 생필품인 우리 Silver Star 주방용품을 북한에 소개하게 되었다. 하지만 종합상사원에 따르면 미팅마다 대금 지급에 대한 사항을 북한산 제품과 우리 제품을 물물교환(barter trade) 방식으로 하자는 요구로 거래 자체의 위험성이 너무 컸기에 성사가 될 수 없었다는 전언이었다. 더욱이 우리 집안의 경우에는 남북분단의 아픔이 할아버지 대에서 있었기 때문에 대북 관련 접촉에 더욱 신중을 기하게 되었다.

 

1930년대 말에 큰할아버지 가족들이 전부 만주로 이주해서 만주 지방에 정착한 후 정미소를 운영하였고, 중국공산당 시절에 지주계급의 토지몰수를 겪고 모든 가족이 하얼빈으로 이주하여 생활하였다. 큰할아버지의 장남은 당시에 하얼빈의대를 졸업한 후 북한의 김일성 체제에서 초청을 받아 군의관으로 6.25사변 중 인민군에 참전하여 활동하였다는 슬픈 가족사를 할아버지와 아버지를 통하여 전해 들었다. 차남이셨던 나의 할아버지와 종조부 가족들은 남한에 남아서 한국전쟁을 겪게 되었고, 결과적으로 한 형제끼리 집안에서 남과 북으로 나뉘어서 전쟁을 치르게 되었다. 영화에서나 나올 법한 이야기가 우리 집안에도 실제로 있었다. 내가 어릴 때에는 연좌제라는 법률(1980년 폐지)이 있었기에 가족의 슬픈 역사에 대하여 서로 쉬쉬하고 지냈다. 중국과 대한민국의 수교와 남북관계가 약간 개선되었던 1990년대 말부터 하얼빈에 살고 있었던 친척들은 한국을 왕래하게 되었다. 한국에 나와서 열심히 공장과 식당일 등을 하였고 여러모로 모든 친척들의 생활 여건이 한결 나아지게 되었다. 하지만 북쪽의 친척들은 아직도 왕래가 불가하고 어려운 경제체제 하에서 초근목피의 생활을 하고 있는 것으로 추측된다.

 

3695730634_sjatNmH0_d99e821b354822244864e23f63430b7cefa22f02.jpg그 당시 북한영사와 만났던 실버스타 쇼룸, 지금은 Balzano 브랜드로 바뀐 제품이 진열됨

2007년경으로 기억되는 어느 날이었다. 본인이 미국 시카고 전시회(Fair)에 다녀온 후 사무실에 출근하니 부재중 전화한 사람의 전화번호를 비서가 정리하여 책상 위에 놓아두었다. 그중 '이 영사'라고만 전화번호가 적혀있는 메모를 발견하고 다이얼을 돌렸다. 뜻밖에 상대방의 목소리는 북한 말씨의 '이 영사'라는 사람이었다. 영화에서 들었던 북한 말씨였다. 당연히 한국 총영사관의 '이 영사' 인줄 알고 전화했는데 상대방이 북한 총영사관의 '이모'영사라고 신분을 밝혀주어서 너무 깜짝 놀랐다. 영어로 되어있는 비서가 건네준 메모지에는 북한인지 대한민국인지 표시되어있지 않았고 나는 당연히 대한민국 총영사관인 줄 알았다. 난감한 상황에서 점잖게 "무슨 일이시냐?"고 물었고, 이 영사의 대답은 며칠 전 홍콩 백화점에서 실버스타의 주방용품을 구입하였고, 북한 홍콩 총영사관에서 본국에 주방용품을 선물용과 백화점 판매용으로 수입하고자 한다고 하였다. 본인에게 북한 총영사관으로 샘플을 들고 와서 상담을 해줄수 있느냐고 물었지만, 북한 총영사관에 직접가서 상담을 하기에는 너무나 부담스러웠다. 마치 본인이 스스로 휴전선을 넘어서 북쪽으로 넘어가는 것처럼 아주 무시무시한 상황으로 다가왔다. 나는 샘플의 종류가 많고 어떤 종류를 선정해야 할지 모르니 상대방이 실버스타(Silver Star) 사무실로 와서 상담해야 한다고 하였고, 이 영사는 다시 한번 체크 후 연락하겠다고 전화를 끊었다. 이러한 북한 총영사관 주도의 연락으로 대북 접촉을 한 번도 해보지 않았던 본인은 적잖이 놀랐지만 엎질러진 물과 같은 상황이었다. 이 영사쪽에서 몇 시간 후에 혼자 올 수 없고 다른 동료 영사와 같이 올 수 있다고 하여 홍콩섬 완차이 지역에 있는 북한 총영사관에서 Tsuen Wan(荃灣)의 Silver Star 쇼룸으로 와서 대면상담을 하게 되었다. 우리 회사에서 직접 처음 만나보는 북한사람들이었으니 묘한 분위기가 흘렀고 한편으로는 어색하기도 하였다. 군 생활에서 마주 보며 총칼로 무장한 상태로 전방 고지에서 대치하던 적군 사이에서 머나먼 타국인 홍콩에서 민간인 복장으로 비즈니스를 한다며 회사 쇼룸에서 마주 앉았으니 격세지감이었다.

 

3695730634_UKpyqQW0_dc6c93e279706edae98aae6fe3d3c9e71eda889c.jpg홍콩백화점 SilverStar매장의 로고에 중국어로 韓國優質廚具라고 쓰여 있음 

평소에 북한무역을 한다는 많은 사람들을 대할 때마다 북한무역은 결제 관계가 가장 중요한 조건이고 대부분의 사람들이 물건을 인도한 후 결제를 받지 못하여 낭패를 본 것이 대부분이라고 귀에 따갑게 들어온 터라 30% 보증금을 계약 시 받고, 70%는 물건을 인도 시 현금으로 받기로 하였다. 생각과 달리 모든 사항을 상대방이 쉽게 동의해 주었고, 단지 물건을 초고속으로 준비해주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마도 행사에 긴급히 사용할 상품이었던 것으로 추측할 뿐이었다. 제일 까다로운 조건은 포장에 한글이나 중국어를 절대 쓸 수 없고, 제품에 Made in China 혹은 Korea라는 표기를 금지하였다. 중국 제조품은 값싼 제품이라 회피하는 것이고, 당시에는 남북이 대치 중이라 남한의 품질 좋은 제품을 수입해서 당성이 강한 고급 간부들에게 선물로 줄 수는 없었을 것이다. 미팅이 있은 지 정확하게 한 달 만에 처음으로 북한에 우리 제품을 수출하고 대금을 100% 받을 수 있었다.

 

올해로써 홍콩에서 북한무역을 유일하게 한번 경험한 지 10여 년이 훌쩍 넘었다. 하지만 아직도 남북은 통일이 되지 못한 상태로 북한의 핵실험 발사만 일방적으로 쳐다봐야하는 상황이고, 남북간 무역 교류는 유엔 제재 위반으로 국제사회의 지탄을 받고 있다. 근본적으로 한치도 변하지 않은 소강상태임이 너무나 안타까운 현실이다.



3695730634_g69m0ROl_d67694427a16043377564f8828f3d4e6f38f4d36.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Hot

인기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3] 9탄- 홈쇼핑 이야기

관리자& | 댓글 0 | 조회 111
상품 판매를 텔레비전 방송매체의 방식을 통해서 소비자들의 취향에 맞게 생방송 영상으로 보여주면서 판매하는 방식은 선진국인 미국과 캐나다에서 시작되어 유행하고 있었다.1980년대에 … 더보기
Hot

인기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3] 8탄- 발자노 브랜드 이야기

관리자& | 댓글 0 | 조회 111
창업을 하고 비즈니스를 한 사람들의 인생역정은 끊임없는 도전과 극복의 연속이었다.나는 공산품은 한번 거래를 시작하여 공장과 바이어와의 관계만 지속적으로 잘 유지하면Trading비즈… 더보기
Hot

인기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3] 7탄- 아들(다니엘)의 중국공장 생활

관리자& | 댓글 0 | 조회 908
비즈니스맨으로 창업을 한 경우에 가업으로 본인이 일구어놓은 사업체를 자식에게 물려주고 싶은 마음이 대부분의 창업을 해본 부모들이 가지고 있는 전통적인 생각일 것이다.나도 예외는 아… 더보기
Now

현재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3] 6탄- 북한과의 무역 거래

관리자& | 댓글 0 | 조회 664
1985년 이후 홍콩에 정착해 살면서 북한과의 무역을 한다는 중국인 혹은 한인들과 많이 접촉하여 보았으나 비즈니스의 성질상 구체적인 거래내용을 파악하기가 어려웠다. 왜냐하면 공개적… 더보기
Hot

인기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3] 5탄- BORAM 공장 이야기

관리자& | 댓글 0 | 조회 128
중국 江門市 新會 古井에 위치한 '보람 공장' 전경 사진80년대 말부터 시작된 오퍼상을 거치며 본인 소유의 공장을 지어 중간상 역할을 벗어나겠다는 꿈이 드디어 이루어졌다. 오퍼상과… 더보기
Hot

인기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3] 4탄- 말레이시아 플랜트 수출 이야기-"동방을 알고 한국을 배우라"

관리자& | 댓글 0 | 조회 1,354
1990년대 초 당시 말레이시아 마하티르 수상은 낙후된 가전제품 제조산업을 부흥시키기 위하여 말레이시아에 비해 상대적으로 선진 기술 보유국인 한국에서 기술이전을 강력하게 추진하기 … 더보기
Hot

인기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3] 3탄- 뉴월드 그룹과의 인연

관리자& | 댓글 0 | 조회 241
홍콩의4대 재벌그룹 중의 하나인 뉴월드 그룹과 나의 인연은 어느 날 갑자기 우연히 이루어졌다.홍콩에서 창업한 후 건축용 삼양밸브와 선박용 벤드 아이템을 취급하는1인 오퍼상으로 서울… 더보기
Hot

인기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3] 2탄- 홍콩 창업 이야기

관리자& | 댓글 0 | 조회 261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3] 2탄- 홍콩 창업 이야기처음 홍콩에 주재하면서 홍콩 로컬 건설공사를 수주하기 위한 노력을 하며 홍콩 정부건설 관련기관을 부지런히 방문하고 다녔다.… 더보기
Hot

인기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3] 1탄- 홍콩 정착기

관리자& | 댓글 0 | 조회 248
칼럼 소개:김운영 회장의 칼럼 시즌 3을 시작합니다. 이번 시즌 3에서는 김운영 회장과 그의 가족이 홍콩에 정착한 이후의 생활과 비즈니스 활동들을 중심으로 기획했습니다. 칼럼은 [… 더보기
Hot

인기 눈위의 발자국

김삿갓 | 댓글 0 | 조회 152
Hot

인기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2] 7탄- 싱가포르(가족과의 재회)

관리자& | 댓글 0 | 조회 301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2] 7탄- 싱가포르(가족과의 재회)인도네시아에서 '유림사리' 법인의 관리를 담당하고 있었던 1984년 말이었다. 이리안자야 현장에서 생산되는 원목을 … 더보기
Hot

인기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2] 6탄- 인도네시아 파견

관리자& | 댓글 0 | 조회 327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2] 6탄- 인도네시아 파견유원건설 최효석 회장 수행비서로 국내와 해외를 수행하던 어느 날 퇴근길에 명동의 코지코너 커피집에서 커피 한 잔을 같이 한 … 더보기
Hot

인기 [김운영 회장의 생활칼럼 시즌2] 5탄- 중매일기(A Pink Lady)

관리자& | 댓글 0 | 조회 194
유원건설 비서실에서 하루의 일과가 바쁜 수행과 회의 참석 등으로 개인적인 시간이 거의 없었던 오너 회장의 비서관으로 일하고 있었던 시절이었다.비서관이라는 직책은 원래 본인의 시간을… 더보기
Hot

인기 이어령선생님의 부고를 듣고

김삿갓 | 댓글 0 | 조회 192
Hot

인기 나이아가라 폭포

김삿갓 | 댓글 0 | 조회 169
Hot

인기 크리스마스 퍼레이드

김삿갓 | 댓글 0 | 조회 189
Hot

인기 콩깍지

김삿갓 | 댓글 0 | 조회 188
Hot

인기 사랑과 웃음

김삿갓 | 댓글 0 | 조회 185
Hot

인기 제2의 고향

김삿갓 | 댓글 0 | 조회 155
Hot

인기 캐나다의 가을

김삿갓 | 댓글 0 | 조회 174
카테고리
Banner
  • 글이 없습니다.
최근통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